• 즐겨찾기 추가
해양경찰청, 항포구 차량 추락사고 예방 대책 추진
편집부
2020년 02월 26일(수) 07:44
[아시아에너지경제]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 연안에서 발생한 추락사고 중 큰 비중을 차지하는 차량 추락에 대한 분석을 통해 사고예방 대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최근 2년간 연안에서 발생한 추락사고는 531건으로, 이중 차량 추락사고는 129건으로 약 24%를 차지했으며, 사망자는 33명으로 전체 추락사고 사망자 102명 대비 약 32%에 이른다.

차량 추락에 따른 사망사고는 지역별로 호남지역이 19명으로 가장 많았고, 장소별로는 항.포구 27명, 연령별로는 50.60대가 18명을 차지해 가장 높은 비중을 보였다.

특히, 사고 대부분이 차량이나 사람의 출입이 적고, 안전 시설물 설치가 미흡한 항.포구 인근에서 발생하고 있어 차량사고 예방 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해양경찰청은 지방자치단체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전국 연안에 대한 위험성조사*를 실시하여, 차량 추락사고 위험지역은 차량출입 통제구역으로 지정한다.

또한, 해양경찰청은 차량 추락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항포구에 대해 관할 지방자치단체와 지방해양수산청에 차량 추락방지장치, 위험표지판 등 안전시설물 신규 설치 또는 기존 시설물 개선을 요구할 방침이다.

뿐만 아니라, 항포구 행락객과 차량 운전자 등을 대상으로 안전 계도 등 해양안전문화 확산 운동도 벌일 예정이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항포구 차량 추락사고가 매년 지속되고 있어 사고 예방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등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며, “국민이 안전하게 바다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힘쓰고 있는 만큼, 위험한 장소 출입을 자제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편집부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회장 : 양영환 대표이사(발행인) : 정정연 부사장(편집인) :정승현청소년보호책임자 :김수경
본사주소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Fax : 02-868-4290E-mail : 2580@asiaee.net
광주지사 :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대표전화 : 062-227-0000 | Fax : 062-227-0084
[ 아시아에너지경제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