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전국
서울시, 2020년 돈의문박물관마을 마을창작가 모집

전시·교육·체험 등 역사문화 콘텐츠 제공이 가능한 역량 있는 개인 공모

이문수 기자
2019년 10월 10일(목) 17:02
2020년 돈의문박물관마을 마을창작가 모집 안내문
[아시아에너지경제] 서울시가 ‘근현대 100년, 기억의 보관소’ 돈의문박물관마을의 시대별 건물을 활용하여, 전시·교육·체험 등 역사문화 콘텐츠를 개발하고 제공할 수 있는 역량 있는 마을창작가를 공개 모집한다.

레트로 테마 콘텐츠, 서울 근현대 역사·문화 관련 콘텐츠, 건물별 특색을 살릴 수 있는 콘텐츠, 기타 마을 콘셉트에 맞는 콘텐츠를 보유한 개인 및 단체 누구나 지원 할 수 있으며, 회화·공예, 문학, 음악·무용, 연극, 건축 등 어떤 분야의 문화예술 활동이든 참여 가능하다.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마을창작가는 1년 간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받아, 각 분야 특색을 살린 전시 및 체험·교육·워크숍 등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된다.

선정된 마을창작가는 마을 운영시간에 따라 배정된 공간을 상시 개방하여야 하며, 전시를 포함하여 일 1회 이상 자체 체험·교육·워크숍 등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진행하여야 한다.

이번 공모에 참여할 지원자는 11월 13일부터 15일 돈의문박물관마을 마을안내소 1층에 직접 방문하여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공고문 등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 및 마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돈의문박물관마을 운영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자세한 안내를 위해 오는 24일 오후 2시 돈의문박물관마을 마을안내소에서는 사업설명회를 개최하여 이번 사업에 대한 설명, 질의응답 및 대상 공간 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경탁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돈의문박물관마을은 박제된 전시 공간이 아닌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체험형’ 콘텐츠를 통해 새로운 주말 나들이 명소로 떠오르고 있다.”며, “이번 마을창작가 모집을 통해 2020년에도 다양한 창작 프로그램과 시민 문화향유가 함께하는 ‘살아있는 박물관마을’로 사랑받을 수 있도록 관심 있는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4월 ‘근현대 100년, 기억의 보관소’를 콘셉트로 새롭게 단장한 돈의문박물관마을은 일 년 내내 전시, 체험, 행사 등 참여형 콘텐츠를 가득 채워 시민을 맞이하고 있다.
이문수 기자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아시아에너지경제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회장 : 양영환 발행인 : 전광선편집인ㆍ사장 : 정승현편집국장 : 오승택청소년보호책임자 : 오승택
본사주소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3길 11(구로동) 에이스테크노타워 8차 1403호대표전화 : 02-868-4190 | Fax : 02-868-4290E-mail : 2580@asiaee.net
광주지사 :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대표전화 : 062-227-0000 | Fax : 062-227-0084
[ 아시아에너지경제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