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3.23(토) 11:58
에너지산업
LPG 차량 일반인에도 허용된다...미세먼지 대책 법안 일환
이성환 hbkesac@daum.net
2019년 03월 12일(화) 17:55
[출처=연합뉴스]
그동안 택시와 렌터카 등으로 사용이 제한된 액화석유가스(LPG) 차량을 일반인도 살 수 있게 될 전망이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체기업위원회는 12일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LPG 차량을 일반인도 살 수 있게 하는 내용을 담은 '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자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의결했다. 법안은 오는 13일 본회의 표결을 거쳐서 확정될 예정이다.

미세먼지 대책 법안 중 하나인 이 법안이 통과되면 기존 택시와 렌터카 등 일부 영업용, 장애인, 국가유공자 등으로만 허용되던 LPG 차량을 많은 이들이 구매할 수 있게 된다. 일반인은 하이브리드차와 배기량 1000cc 미만 경차, 5년 이상 된 중고차 등으로만 쓸 수 있었다.

개정안은 LPG 수급과 관리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LPG를 자동차 연료로 사용하는 것을 제한할 수 있도록 하는 근거조항을 삭제한다는 내용이다.

산업부에 따르면 LPG연료사용제한을 전면 완화할 경우 2030년까지 미세먼지 발생 원인이 되는 질소산화물(NOx)이 최대 7363t, 초미세먼지는 최대 71t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LPG차량은 2010년 245만9000대에서 지난해 말 205만2870대까지 감소했는데, 이번 조치로 연료비를 절감하려는 수요자들이 늘면 2030년까지 282만2000대로 증가할 전망이다.
이성환 hbkesac@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아시아에너지경제(www.asiaee.net)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회장 : 양영환 발행인 : 전광선편집인·사장 : 이승범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수
본사주소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3길 11(구로동) 에이스테크노타워 8차 1403호대표전화 : 02-868-4190 | Fax : 02-868-4290E-mail : 2580@asiaee.net
광주지사 :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대표전화 : 062-227-0000 | Fax : 062-227-0084
[ 아시아에너지경제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