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3.23(토) 11:58
전국
광주국악상설공연 첫 주부터 ‘대박’

개막공연 전좌석 매진…계단까지 인파
관람객들 “완성도 높은 무대였다” 극찬

/김경석 기자 nicepen@asiaee.net
2019년 03월 03일(일) 16:25
광주 상무지구 공연마루에서 펼쳐진 국악상설공연 개막공연에 많은 시민들이 몰려 대박을 터트렸다. 사진은 이날 공연 프로그램 가운데 하나인 ‘판굿’의 한 장면. /광주시 제공
3월의 첫 주말인 2일 광주 서구 상무지구 광주공연마루에서 펼쳐진 국악상설공연 개막 공연에 많은 시민들이 몰려 전좌석 만석을 기록했다. 특히 공연이 펼쳐지는 동안 시민과 관광객들의 박수갈채가 쏟아지며 광주의 대표 공연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 것이란 기대를 부풀렸다.

이날 공연마루에는 공연시작 1시간 전부터 관객들이 몰려들면서 일찌감치 182석 전 좌석이 만석이 돼 일부 관객은 계단에서 관람했으며, 상당수 시민들은 아쉬움 속에 발길을 돌리며 다음 기회를 기약하기도 했다.

이날 공연은 광주시립창극단이 준비한 ‘부채춤’을 시작으로 단막창극 심청가 중 ‘심봉사 황성 가는 길’을 불러 심청가의 진면목을 감상하는데 손색이 없는 무대가 됐으며, 가야금 병창, 아쟁과 대금 병주, 판굿과 북춤·버꾸놀이 순으로 이어지며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특히, 심청가 중 ‘심봉사 황성 가는 길’ 단막창극이 펼쳐질 때는 ‘얼씨구’, ‘좋다’ 등 추임새와 박수가 쏟아져 나오는 등 공연자와 관객이 하나가 되는 멋진 무대를 장식하기도 했다.

가족과 함께 관람한 한 시민은 “다양한 우리 전통예술의 진수를 볼 수 있어 정말 좋았다. 다음 주 공연에는 아이들과 함께 일찍 오겠다. 특히 무대와 가까워 섬세한 부분까지 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날 공연에는 나이가 지긋하신 어르신들은 물론 가족단위 관객들이 많았으며, 외국인들도 눈에 띄었다.

오는 9일 두 번째 주말 공연은 우리지역 국악단체 ‘창작국악단 도드리’, 16일 셋째 주는 시립창극단, 23일 넷째 주는 시립국악관현악단, 30일 마지막 주에는 지역 국악단체인 ‘굿패 마루’의 공연이 이어지며 창극, 한국무용, 퓨전국악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국악의 색깔을 보여줄 계획이다.

박향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시민과 관광객들의 뜨거운 반응으로 광주의 대표 공연브랜드로 육성이 가능할 것이란 기대를 갖게 했다”며 “매회 공연 이후 관객들의 의견을 모니터링해 공연내용과 환경을 보완해 광주를 대표하는 명품 국악공연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국악상설공연은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광주공연마루(서구 상무시민로 옛 세계광엑스포주제관)에서 전석 무료로 운영되며 선착순 입장이 가능하다.
/김경석 기자 nicepen@asiaee.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아시아에너지경제(www.asiaee.net)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회장 : 양영환 발행인 : 전광선편집인·사장 : 이승범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수
본사주소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3길 11(구로동) 에이스테크노타워 8차 1403호대표전화 : 02-868-4190 | Fax : 02-868-4290E-mail : 2580@asiaee.net
광주지사 :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대표전화 : 062-227-0000 | Fax : 062-227-0084
[ 아시아에너지경제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