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1.18(금) 10:38
환경·정책
‘AI·로봇으로 인명을 구조하라’…AI 그랜드 챌린지 개최

6월 1단계 대회서 12개팀 선발…후속 연구비 60억원 지원

/조상기 기자 godqhr0065@naver.com
2019년 01월 02일(수) 18:46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복합재난 상황에서 신속하게 인명을 구조하는 것을 목표로 한 ‘2019년 인공지능 R&D 그랜드 챌린지’를 올해부터 2022년까지 4단계로 나눠 진행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챌린지 주제는 ‘인공지능(AI)과 로보틱스를 활용해 복합 재난상황에서 골든타임 내에 신속하게 인명을 구조하라’로 AI 알고리즘(SW)과 로보틱스 제어기능(HW)을 융합, 실제 재난 환경에서 인명 구조 과제를 수행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는 게 목표다.

 ‘R&D 챌린지’는 지난해 AI 분야에 처음 도입돼 언어이해(가짜뉴스 찾기)·패턴인식(합성사진 판별)을 주제로 두차례 대회가 열려 185개팀 753명이 경쟁을 펼쳤다.

 올해는 미국 방위고등연구계획국(DARPA) 방식을 벤치마킹해 목표·기간·경쟁방식·참여 범위 등을 대폭 확대 개편했다.

 기간은 단계별(연차별) 임무를 해결하는 중장기 방식으로 바뀌고 경쟁방식은 단계마다 이전 단계 탈락자나 신규 참가자가 새로 도전할 수 있게 참여 기회가 개방된다. 참여 범위는 해외 연구자도 자율적으로 도전할 수 있게 ‘글로벌 챌린지’로 확대될 예정이다.

 올해와 내년(1~2단계)에는 특정 분야의 AI 기술력이 뛰어난 도전자를 선정하기 위해 상황인지·문자인지·청각인지·로보틱스제어 등 4개 트랙으로 진행되며, 2021년(3~4단계)부터는 매우 도전적인 난도의 통합 시나리오 목표를 제시, 고난도 차세대 인공지능 기술을 획득하게 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단계마다 대회일까지 정부가 제시하는 목표에 도전하고, 단계별 대회에서 우승한 참가자는 정부 R&D의 형태로 다음 단계까지 후속 연구비를 지원받게 된다.

 과기정통부는 올해 6월에 개최되는 1단계 챌린지에서 트랙별로 3개의 우수 연구팀, 총 12개팀을 선발해 2단계 대회까지 후속 연구비 60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조상기 기자 godqhr0065@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아시아에너지경제(www.asiaee.net)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 회장 : 양영환 발행인 : 전광선편집인·사장 : 이승범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문수
본사주소 : ㉾08380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3길 11(구로동) 에이스테크노타워 8차 1403호대표전화 : 02-868-4190 | Fax : 02-868-4290E-mail : 2580@asiaee.net
광주지사 :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대표전화 : 062-227-0000 | Fax : 062-227-0084
[ 아시아에너지경제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