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에너지
동서발전, 중소기업에 태양광 설비 진단기술 전수

- 자체 진단 기술 공유…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일자리 창출에 기여 -

아시아에너지경제 asiaee4190@naver.com
2020년 05월 28일(목) 11:30
동서발전, 중소기업에 태양광 설비 진단기술 전수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는 22일(금) 발전기술개발원(충남 당진시 소재)에서 자율주행 드론 기술을 보유한 4차산업 얼라이언스 기업 ㈜스카이텍과「태양광 모듈 진단 기술 전수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동서발전은 열화상카메라를 활용한 태양광 불량 모듈 진단기술을 스카이텍에 무료로 전수하고, 스카이텍은 진단기술과 자체 드론 기술을 토대로 ‘드론을 활용한 태양광 모듈 건전성 및 효율 진단’ 사업을 독자 수행하며 사업에 필요한 신규직원 2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지난 1월 동서발전은 스카이텍과 베트남 호치민 쩌우득(Chau Duc) 산업단지 내 70MW급 태양광 발전소의 발전출력 모니터링 시스템 및 송전선로 등 운영 상태를 함께 점검했다.

이번 협약으로 스카이텍은 동서발전에서 전수받은 기술과 자체 드론 운용기술을 활용하여 베트남 태양광 발전소의 모듈 진단 용역을 독자적으로 수행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해외 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할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공공기관으로서 중소기업의 일자리 창출 및 4차산업 강소기업 육성을 통해 국가경쟁력 향상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갈 예정” 이라고 밝혔다.

동서발전은 지난해 4차산업 8대 기술 분야별로 스카이텍을 포함한 17개 국내 중소벤처기업들과 ‘4차산업기술 상생협력 얼라이언스’ 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연구개발 3건, 신제품 구매 4건, 실증사업 4건, 용역 2건을 수행하는 등 발전 산업분야 4차산업의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현재 얼라이언스 기업 추가 발굴을 위해 발전소에 실증이 필요한 4차산업 기술을 공모하고 있다. 공모 대상은 사물인터넷(IoT), 웨어러블, 로봇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보유·개발한 스타트업 포함 중소기업이며, 공모분야는 신재생에너지를 포함한 발전소 운영과 환경·안전 관리 지능화에 관련된 모든 기술이다.

접수는 동서발전 홈페이지(www.ewp.co.kr) 내 공지사항에서 제출서류 양식을 다운받아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5월 13일부터 6월 12일까지다.
아시아에너지경제 asiaee4190@naver.com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회사소개회사연혁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1 |회장 : 양영환 대표이사(발행인) : 정정연 부사장(편집인) :정승현청소년보호책임자 :김수경
본사주소 : ㉾08380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운로 18(서초동) 영진빌딩 6층대표전화 : 02-868-4190 | Fax : 02-868-4290E-mail : 2580@asiaee.net
광주지사 : ㉾61247 광주광역시 북구 금남로 75 (유동, 소석빌딩) 5층 대표전화 : 062-227-0000 | Fax : 062-227-0084
[ 아시아에너지경제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